All About Japan

일본술과 어울리는 안주 랭킹 10선 - 오늘의 안주는 이것으로!

| 이자카야 , 사케

일본술에 대해 공부도 했으니 이제는 직접 마셔봐야 겠죠? 그런데, 어떤 안주랑 마셔야 잘 어울릴지 모르시겠다고요? 그래서 준비했습니다! 일본 현지인들이 뽑은 일본술과 가장 잘 어울리는 안주 랭킹 10선!

(유효 응답자 수: 500명 (남녀 각각 250명)
(조사 방법 : 아이 브릿지 제공의 “리서치 플러스”모니터에서 앙케이트를 실시하여, 그 결과를 집계)
(조사 기간 : 2015년 1월 16일~2015년 1월 20일)

1위. するめ 말린 오징어

1위는 기본 안주의 대표주자, 말린 오징어가 차지했습니다.

엔카 가수 야시로 아키의 『 뱃노래 』 에서도 "술은 미지근한 술이 좋아, 안주는 구운 오징어가 좋아"라는 가사가 있듯이, 말린 오징어는 일본술의 기본 안주라는 이미지가 강한 것 같습니다.

- ranking.goo.ne.jp (일본어)

2위 たこわさ 타코와사

2위 たこわさ 타코와사

아주 가는 문어를 잘게 썰어서 와사비에 절여 몇시간 숙성시킨것을 타코와사비라고 합니다.

간단히 '타코와사'라고도 하며, 신선한 문어에 와사비의 독특한 향이 절묘하게 배합된 아주 맛있는 음식입니다.

최근 이자카야를 중심으로 한국의 주당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으며, 집에서도 간단히 만들 수 있는 안주로 손꼽히고 있습니다.

3위 イカの塩辛 오징어 젓갈

일본은 한국과 달리 고춧가루를 사용하지 않고 젓갈을 만드는데요, 유자껍질과 소금를 잘게 썰어서 알맞은 크기로 썰은 오징어와 함께 버무려서 맛을 냅니다.

보통 일본의 오징어 젓갈에는 오징어 내장을 짓이겨 같이 넣는답니다.

4위 塩辛 각종 젓갈 류

4위 塩辛 각종 젓갈 류

앞서 소개한 오징어 젓갈 외에 다른 재료로 만들어진 젓갈 류도, 술을 즐기는 일본인들에게 사랑을 받고 있었습니다.

5위 辛子明太子 명란젓

한국뿐만 아니라, 일본에서도 많은 사랑을 받는 명란젓! 하지만 그 맛은 약간 차이가 있습니다.

우선 일본 명란젓은 짧은 시간 안에 먹도록 만들지만, 반면에 한국 명란젓은 더욱 오래 먹을 수 있도록 만들지요.

그러다 보니, 일본 명란젓은 싱싱하게 먹기 위해 소금간을 적당히 하며 또한 명란의 신선함과 탱탱함을 강조하는 편입니다. 반면, 한국 명란젓은 오래 보존하기 위해 방부제 역할을 하는 소금이 많이 들어가게 되지요.

  • 1
  • 2
  • 1
  • 2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