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About Japan

운전면허 고시장에 술이?

알콜 사케 자동차

어릴 적에 여러분들은 아빠가 자동차를 새로 사면, 여러가지 음식들을 준비해 고사를 지냈던 것을 기억하실 겁니다.

그렇다면 일본은 어떨까요? 물론, 여기서도 술이 빠질 수 없습니다. 고사를 가정집에서 간소하게 지내는 경우도 있지만, 신사에 가면 신주가 고사를 지내주기도 한다고 합니다.

한국에서는 차례상을 정성껏 준비해 축문을 읽은 후 술을 타이어에 뿌립니다만, 일본은 무사고 기원을 한 후 차 타이어에 일본술을 남김없이 뿌리는 다소 간단한 의식으로 끝납니다.

- blog.naver.com (한국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