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About Japan

일식 상식: 4 가지 꼭 알아야 할 일본 채소

| 채식 , 건강한 일본 음식

디톡스 다이어트, 황제 다이어트, 원푸드 다이어트 등 각 종 다이어트 비법을 인터넷을 통해서 누구나 손쉽게 정보를 얻을 수 있다. 살을 빼고 예뻐지기 위해서 노력하는 모습은 좋지만, 올바른 방법이 아니라면 몸에 큰 영양 손실을 줄 것이다. 그래서 여러분께 올바른 채소의 섭취 방법과 효능을 알아보고 건강하고 즐겁게 식사를 하는 방법을 소개하고자한다.

4. 나가이모 (참마)

참마의 효능

참마에는 디아스타제라는 소화 효소가 들어 있는데 이 효소는 음식을 3~4배 빨리 소화되게 한다. 그러므로 소화불량이나 위장장애, 위가 약한 사람에게 좋다. 또 장 속 세균의 활동을 왕성하게 하므로 만성 장염 치료에도 도움이 된다.
당뇨병의 혈당을 낮추는 데에도 효과가 있고 가래를 없애고 염증을 삭이며 머리를 맑게 하는 작용도 있는 참마는 날것으로 그냥 먹거나 생즙을 내어 먹을 수도 있지만 쪄서 먹기도 하고 쪄 말려 가루를 내어 먹기도 한다. 꾸준히 오래 먹는 것이 좋으며 참마는 재배한 것은 약효가 신통치 않다고 한다. 야생이라야 효과가 제대로 난다고 하니 되도록 날로 먹는 것을 추천한다.


조리법

나가 이모는나가이모는 날것으로 먹을 수 있는 유일한 마이며 대부분 그런 형태로 소비된다. 약간의 자극을 제거하기 위해 산성에 잠시 담가둔 채 조리 준비를 하고 그다음에 끈적끈적한 점액의 반죽이 될 때까지 강판에 갈아준다. 반죽은 담백하며 거의 맛 자체가 느껴지지 않는다. 그렇지만 토로로( 차가운 면 요리에 어우러진 간 마) 와 같이 면 요리나 쌀 요리에 첨가되어 식감을 풍부하게 해준다.

전체 기사 읽기: www.seriouseats.com (영어)

3. 시소 (일본 깻잎)

시소의 효능

시소에는 비타민 A, 비타민 C, 루테올린, 로즈마린산이 풍부하게 함유되어있다. 이 성분들은 멜라닌 색소를 억제해주는 역할을 하므로 피부의 노화를 방지해주며 기미, 주근깨, 미백효과까지 있다고 한다. 시소에 함유된 파이톨이라는 성분은 암세포를 제거해주며 대장균이나 기타 병원균들의 번식을 제거해주는 효과가 있어 항암작용 및 빈혈에도 좋다고 한다.


조리법

시소는 들깨(페릴라)로도 알려졌으며, 상대적으로 바질과 박하에 가까운 식물이다. 녹색 시소는 일반적으로 생선회나 초밥과 함께 곁들어 먹으며 잎사귀를 다져서 차가운 요리에 넣어 먹을 수도 있다. 시소는 반죽이 된 상태로 튀김으로텐푸라로 튀기는 뜨거운 요리나 조리되어 사용되는 경우는 드물다. 붉은 시소는 오니기리나 밥에 곁들여진 짠맛의 보랏빛 매실 절임인 우메보시(매실 절임)의 주된 맛이다.

전체 기사 읽기: www.seriouseats.com (영어)

2. 묘가 (양하)

묘가의 효능

묘가는 한국어로 양하라 불리는 생강류 식물로 높은 함량의 포타슘과 칼슘이 함유되어있다. 또한, 마그네슘, 철분, 망간, 비타민 B1, B2, B6, 식물성 섬유소와 같은 영양소를 포함하고 있다.
먼 과거인 3세기 무렵에는 더운 여름철 남성의 정력을 강화하는 효과가 있는 의약용 자연산 허브로 특히 잘 알려져 있었다. 실제로 묘가는 소화기능에 좋은 채소이다.


조리법

묘가는 생강의 순한 맛과 비슷한 맛을 띄며 바싹바싹하며 아삭아삭한 식감이 있다. 수프나 피클에 굉장히 얇게 썬 조미료의 형태로 사용되며 가늘게 썬 채로 사용될 수도 있고 구운 고기나 채소 위에 가볍게 뿌릴 수도 있다.

전체 기사 읽기: www.seriouseats.com (영어)

1. 다이콘 (무)

무의 효능

호흡기 점막의 면역력을 강화하기 위해서는 충분한 수분과 비타민C의 섭취가 중요하다. 무를 섭취하면 상당 부분 보충을 할 수 있으며 사시사철 수확이 가능한 무는 아삭아삭한 맛도 일품이지만 몸을 가볍게 하면서 살결이 고와진다고 했다. 또 무즙은 담을 제거하고 기침을 그치게 하는가 하면 각혈을 다스리고 속을 따뜻하게 하며 빈혈을 수렴하고 응축하는 기운이 아주 강해서 건강식품으로도 빼놓을 수 없다.
"본초강목" 등의 기록에는 무 생즙은 소화를 촉진하고 독을 푸는 효과가 있으며 오장을 이롭게 하고 보한다고 했다. 생즙을 마시면 설사를 다스린다는 기록도 있으니 올바른 조리법으로 섭취를 해야 한다.


조리법

일식에서는 다양한 방법으로 무를 사용하며 없어서는 안 될 재료이다. 원형으로 얇게 썰어 수프에 넣고 끓이거나 겹겹의 피클로 만들어 소금에 절이거나 튀김 요리 또는 면 요리에 곁들여 찍어 먹는 소스의 폰즈 형태로 갈아서 사용한다. 생선류의 요리에서는 샐러드나 생선회에 사용된다.

전체 기사 읽기: www.seriouseats.com (영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