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About Japan

일본의 장인정신「モノ作り」를 배우다

| 수공예품 , 시부야

모노쯔쿠리(モノ作り)란?
모노 モノ:물건
쯔쿠리 作り: 만들다
'정신, 온 힘을 기울여 좋은 품질의 물건을 만든다'는 일본의 전통적인 장인정신을 칭하는 말이다.모노쯔쿠리(モノ作り)를 장인뿐만 아니라 누구든 참여하여 만들고 싶은 꿈을 이뤄주고자 다양한 워크숍과 공간을 제공하는 Makers' Base를 소개한다.

Makers' Base는 무엇이 다른가?

국내에도 일반인을 대상으로 캔들, 드로잉, 베이킹, 페인팅, 가죽 공예 등의 원데이클레스가 있지만 베이킹과 캔들에 비중이 치우친 나머지 분야가 한정적인 편이다. 그런데 도쿄에 있는 Makers' Base는 목공, 금속공예, 도예, 텍스타일, 디지털 가공을 활용한 다채로운 원데이클래스를 제공한다. 게다가, 100여 개가 넘는 기계와 도구가 갖춰져 있고 전문 스텝이 상주하여 사용법을 알려준다. 비싼 공구를 구매하지 않아도 취미로 배울 수 있다는 게 큰 장점이다.

창작(創作)을 전문으로 하는 이들은 일일 또는 월 단위로 사용료를 내고 원하는 시간대에 이용할 수 있다. 손으로 창조해내는 일을 즐기는 사람들이 모인 곳이라 다른 분야에서 활동하는 아티스트와 협업하여 새로운 제품을 개발하는 예도 있다. 또한, Makers' Base 협력사를 통해 창작한 제품을 생업으로 판매할 수 있다고 한다.

Makers' Base Tokyo
주소: 〒152-0031 도쿄도 메구로구 나카네 1-1-11
전화: +81-3-6421-1571 / FAX: +81-3-6421-1572
영업시간: 10:00~22:00
휴업: 부정확
교통편: 토큐토요코선(東急東横線) 도리츠다이가구역( 都立大学駅) 하차 도보 1분

전체 기사 읽기: makers-base.com (일본어)

목공: 스케이트보드

스케이트보드 제작은 초심자도 따라 하기 쉬워 모노쯔쿠리(モノ作り) 세계로 입문할 수 있는 본격적인 수업이다.
목재를 사용하여 형태를 만든 후 단면에 디자인하고 깨끗하게 가공하면 DIY 스케이트보드가 완성된다.

워크숍 일정: 3월 24일 (토), 3월 25일 (일) 16:30~20:00
참가비: 16,200엔
인원: 2명

*모든 수업은 사전예약에 한해서 진행

금속공예: 조개에서 채취한 아코야 진주 귀걸이, 목걸이

조개에서 채취한 아코야 진주로 귀걸이, 목걸이를 만드는 워크숍. '和珠'라 불리는 아코야 진주는 결이 고우며 다른 진주에서는 찾아볼 수 없는 투명 감이 있는 광택이 희소성이 높다. 주로 시코쿠에서 규슈지역에 걸쳐, 겨울 바다의 차가움에 단련돼가며 수년 수개월에 걸쳐 생성된다. 겹겹이 둘러싸인 진주 층이 섬세하며 미묘한 색이 주는 아름다움과 고급스러운 광택이 특징이다.

워크숍에서 사용할 진주는 2년정도 양식한 일본산 아코야 진주로 크기는 대략 6mm~ 12mm이다. 진주 색상은 실버, 골드, 아이보리, 핑크, 그린, 블루 등의 다양한 색이 있다. 진주의 형태는 구(球)이거나 바로크이다. 희망하는 사람에 한해 1개당 2,700엔 추가로 진주 채취하는 것도 가능하다.

워크숍 일정: 3월 17일 (토)~ 4월 1일 (일) 10:00~11:30, 11:00~12:30, 13:00~14:30, 16:00~17:30
참가비: 7,560엔
인원: 3명

*귀걸이는 실버, 14K 골드 뒷침에 따라 현장에서 2,000엔~5,000엔을 추가 비용이 발생한다.

도예: 3시간 안에 완성하는 도자기

물잔이나 찻잔을 만들 수 있는 도예 워크숍은 3시간 동안 물레를 돌려 만들고 싶은 만큼 제작할 수 있다. 몇 개를 제작해도 상관없다고 한다.

도예는 성형(制作)→ 초벌(素焼き)→ 유약(色塗り)→재벌(本焼き)라는 4단계의 제작과정이 있어 워크숍 당일 모든 제작공정을 체험한다. 흙 점토에서 본인이 원하는 형태를 기초로 만들어가면 된다.

워크숍 일정: 3월 17일 (토)~ 4월 8일 (일)
10:00~13:00, 13:00~16:00, 13:00~17:00
참가비: 7,560엔
인원: 5명

텍스타일: 스커트

전문 스텝과 같이 각자 마음에 드는 디자인을 입힌 기지(生地 きじ)로 고급스러운 실루엣을 자랑하는 텍스타일 치마 1벌을 제작하는 워크숍이다. 워크숍 당일 Makers' Base 측에서 준비해 둔 물감과 색연필을 이용하여 디자인하고 손수 디자인한 그림을 활용한다고 한다.
그 외에도 텍스타일 패턴을 활용한 맥북 케이스 및 클러치 제작 워크숍도 참여할 수 있다.

텍스타일 기술 소개에 궁금한 점이 있으시면 여기에

워크숍 일정: 10:00~13:00, 13:00~16:00, 14:00~17:00, 16:30~19:30, 17:30~20:30 시간대 다양
참가비: 9,720엔 (울 소재 선택 시 1,296엔 추가 요금 발생)
인원: 3명

가죽공예: 손지갑 제작

열쇠 지갑을 만드는 워크숍으로 열쇠는 최대 4개, 카드는 최대 1장 넣을 수 있다.
"栃木レザー"라 불리는 일본 최고급 가죽 회사인 토치기 사(社)의 소가죽을 사용한다. 좋아하는 가죽의 색상을 선택하고 재단에서 봉제까지 모두 수작업으로 진행한다. 또한, 각인을 만들어 인장 가공을 할 수 있어 세상에 하나뿐인 DIY 지갑을 만들 수 있다.

가죽 4가지 색상 중 택 1: 네이비, 그레이, 카멜, 레드
실 8가지 색상 중 택 1: 화이트, 베이지, 브라운, 블랙, 레드, 블루, 네이비, 그레이
키 홀더 2가지 색상 중 택 1: 앤틱 골드, 니켈

워크숍 일정: 10:00~12:30, 13:00~15:30, 16:00~18:30
참가비: 5,400엔
인원: 3명

기타: '태국 전통공예'인 비누 조각

마음에 드는 색상의 비누를 골라 전용 조각칼로 조각을 내어 꽃을 만드는 비누 조각 워크숍으로 태국의 전통공예인 '태국 조각' 기술을 이용해 조심히 만들어간다. 섬세하게 잎사귀, 꽃잎의 꽃은 본인이 구상한 형태로 디자인하면 된다. 프리저브드도 아닌 앙금 꽃도 아닌 비누를 활용한 이색적인 '꽃 비누 조각' 원데이 클래스는 어떤가요?

비누 크기: 지름 7cm, 높이 3cm

강사 소개: 니시다 (武田) 씨는 일본의 유명 미술 대학인 타마 미술대학에서 공예학과를 졸업한 후 평소 굉장히 좋아했던 태국으로 건너가 태국 전통공예인 타이 카빙(Thai Carving)을 배우고자 방콕에서 유학했다. 2016년, 「chaikha(チャイカ)」브랜드를 런칭하여 비누를 아름답게 조각한 작품 및 제품을 판매하고 있다.

워크숍 일정: 3월 13일 (토) 10:30~13:00, 14:00~16:30
3월 17일 (토) 10:30~13:00, 14:00~16:30
참가비: 3,780엔
인원: 4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