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About Japan

잠 잘 수 있는 서점, Book And Bed Tokyo

| 숙박 , 정보

2015년 11월에 개관한 잠 잘 수 있는 서점 Book And Bed Tokyo.
순수 문학, 테즈카 오사무의 만화, 패션 잡지, 여행지 등 약 17,000여권이 진열되어 있으며 일본서적이 70 %, 영어서적이 30% 정도있다. 최근 한국인 여성 관광객이 늘어 여성들이 관심있어할 패션 잡지를 더욱 구입할 예정이라고 한다.

Book And Bed Tokyo 이용방법

주소: Lumiere buillding 7th floor, 1-17-7, Nishi-Ikebukuro, Toshima-ku Tokyo 171-0021

교통편: 이케부쿠로 역 동쪽 출구에서 도보 1분

숙박비: 1박 3,500엔 / 4,500엔

체크인: 4:00pm

체크아웃: 11:00am

*샤워실, 세면시설, 화장실은 공동사용.

문의: 03-6421-7595

전체 기사 읽기: bookandbedtokyo.com (영어)

내부 인테리어

샤워실, 화장실, 세면실은 공용으로 이용하며 24시간 사용가능하다고 한다. 밤 12시 이후 취침하는 손님도 있어 이용시 큰 소음이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해야한다.

침대는 사이즈에 따라 1박에 3500엔, 4500엔 이용료의 두 종류로 나뉜다. 새벽 2시 이후부터는 취침하는 손님을 위해 음악소리를 끈다고한다. 다락방같은 느낌의 안락함을 주는 인테리어가 마음에 들지만 침대 자체는 크기가 작아 장기간 숙박하는 사람들에게는 불편할 수 있어 단기간 이용할 사람들에게 추천한다.

책을 좋아하는 사람들은 누구나 환영

해외 이용객도 즐길 수 있도록 사진집 등 언어와 상관없는 책도 의식적으로 넣는다고 한다. 천천히 읽을 수 있는 책, 재미있는 책, 해외 이용객에게 참고가 될 수 있는 미식 문화 관련 서적 등 SHIBUYA PUBLISHING & BOOKSELLERS 에 부탁한다고 한다.

실제로 일본에서 화제가 된 서적 및 일본 문화 서적도 다수 배치되었다.
게다가, 순수 문학, 만화책, 패션지, 메이크업 등의 여성들의 취향을 고려한 책도 다수 책장에 진열되어 있어 남녀노소 누가나 책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하루쯤 즐겁게 책이 주는 기쁨을 만끽할 수 있을 것이다.

올 가을은 바쁜 일상과 디지털 기기에서 벗어나 하루종일 책이 주는 아날로그 감성을 느껴보는건 어떠세요?